2020.04.06 (월)
 
기사검색
 
스포츠
건강뉴스, 행사
박진희의 골프칼럼
어르신
 
> 건강 > 박진희의 골프칼럼
클럽 샤프트에 대한 이해(3)
흔히 우리는 제조회사가 다르더라도 샤프트에 표시된 규격이 같으면, 다 같은 것이라고 믿는다. 그러나 이런 발상은 크게 오해하고 있는 것. 샤프트 제조업체들은 제각기 자체 샤프트 강도표시 ...
클럽 샤프트에 대한 이해(2)
최근 골프클럽 메이커들이 내거는 광고 중에는 「오직 내 몸에 꼭 맞는…」 이라는 문구가 점차 눈에 띄고 있다. 바야흐로 골프 소비자시대가 도래한 듯하다. 그러다 보니 클럽샤프트에 표시된 ...
클럽샤프트에 대한 이해(1)
미국스펙과 동양스펙 특소세가 폐지되면서 상대적으로 골프클럽의 수입이 자유로워진 요즘, 소비자들은 가격 면에서 훨씬 더 다양한 장비들을 구입할 수 있는 행복한 시기이다. 뿐만 아니라 기존...
피팅에 관한 잘못된 상식들
절기는 거짓이 없다. 지지난 주 입추 언저리에선 지리한 장마와 뜨겁디 뜨거운 태양의 열기로 우리의 일상의 의욕을 무너뜨리기 일쑤였는데, 지난주 처서를 고비로 무더위가 한풀 꺾이고 아침저...
골프클럽의 허와 실 (4)/헤드가 클수록 볼이 ‘멀리 똑바로’ 나...
「가방이 크다고 공부 잘하냐!」 라는 비아냥이 있긴 하지만, 우린 어린시절 어머니들이 아들의 머리를 어루만지며, 『녀석 머리통이 커서 머리가 좋겠다』 라는 말을 들을 수 있었다. 단정 짓는...
골프클럽의 허와 실 (3)/단조클럽과 주조클럽의 차이는?
아이언클럽은 단조와 주조로 만들어진다. 대체로 단조아이언은 로우 핸디캐퍼나 프로들이 선호한다. 주조클럽은 주로 초 중급자가 선호하는 경향이 있다. 그런데 의외로 우리가 상식적으로 알고...
골프클럽의 허와 실 (2)
지난 30여 년간 골프클럽의 기술은 실로 엄청나게 발전해 왔다. 골프클럽의 디자인을 변화시켜 볼의 탄도가 높아지고, 또한 샤프트의 기술혁신으로 보다 경량화 된 소재의 개발로 클럽의 길이도...
골프클럽의 허와 실 (1)/티타늄드라이버헤드가 볼을 멀리 보내는...
최근 들어 골프클럽 메이커들이 경쟁적으로 지향하고 있는 「오직 자신에게만 맞는 클럽」, 즉 골프클럽 피팅시스템이 점차 가시화 되고 또 실제 실용화 되고 있는 것은 무척 바람직한 일이다. ...
라이벌을 만들자
「아놀드 파머, 게리 플레이어, 리 트레비노, 젝 니클하우스」 그리고 「타이거 우즈, 어니 엘스, 필 미클슨, 비제이 싱」 이들은 누가 뭐래도 당대의 라이벌이라 단언 할 수 있다. 그들은 서로...
아마추어골퍼의 실수(2)
5) 빠르게 휘둘러야 즉 세게 쳐야 거리를 낼 수 있다는 고정관념의 문제다. 어니엘스와 비제이 싱, 프레드 커플스를 보라. 아님 최근 미 LPGA 강력한 신인왕후보 이선화를 생각하면 많은 도움이...
아마추어골퍼의 실수(1)
「죽창 같은 햇빛이 내리 꽂히는 요즈음 햇볕이 너무 포악해서 난 눈조차 뜰 수 없었다」 소설가 박범신은 수년간의 절필 속에 다시 쓴 자전적 소설 「흰 소가 끄는 수레」에서 이처럼 내뱉고 있...
‘숫자 3’이 주는 의미
호 불호를 불문하고 우리는 하루에도 수 십 번씩 또는 그 이상 숫자와 만나며 숫자의 힘에 기대어 산다. 숫자가 없다면 생활에 혼란이 빚어질 정도이니 그 중요함은 공기와 비교해 결코 뒤지지 ...
새 길 찾는 여성, 그 자신이 새 길이다
토인비는 인류의 역사는 「도전과 응전의 역사다」라고 말했던가. 1938년 PGA투어 로스엔젤레스오픈(현, 닛산오픈)에 세계의 이목이 집중된다. 미국의 육상대표선수로 올림픽에 나가 금메달을 획...
묵묵히 체험을 강조하는 운동 ‘골프’
구름 한 점 없이 맑게 개인 하늘, 어둠이 내리기 직전 너무도 고운 석양의 투명한 하늘빛이 산자락의 능선을 더욱 선명하게 드러나게 한다. 능선위로 펼쳐진 하늘빛은 고요와 평화로 물들고 있다...
눈물 속에는 고래가 산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는 사무엘 베케트의 소설 「고도를 기다리며」의 첫 문장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녀의 눈에선 눈물이 나왔다. 눈물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액체이다. 비 온...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다음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