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기사검색
 
작은이가 만드는 큰 세상
봉사
행사
정보
> 아름다운이웃 > 작은이가 만드는 큰 세상
2007년 12월 12일 (수) 13:27 [제 409 호]
“평소 받던 소방교육이 많은 도움 됐어요”

서대문소방서 미근지역대장, 불길 속 할머니 목숨 구해
충정로지구대, 경찰서에 「용감한 시민」상 추천

△번지는 불길 속에서 할머니를 받아 구조한 강희팔 서대문소방서 의용소방대 미근대장.
△화재가 발생, 사다리차가 출동해 인명을 구조중인 장면

서대문소방서 의용소방대의 한 지역대장이 화재현장에서 할머니의 목숨을 구해 주위 사람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지난달 30일 아현역 부근 건물에 화재가 일어난 가운데, 빠르게 번지는 불길 속에서 한 할머니가 구조를 요청, 강희팔 미근지역대장과 인근에서 선거유세를 돕고 있던 우상호 국회의원의 유현수 보좌관이 함께 뛰어내리는 할머니를 받아 목숨을 구했다.
강희팔 대장은 『경황이 없었다. 무조건 할머니를 구해야겠다는 생각뿐이었다』며 이 날을 회상했다.

강 대장은 북아현동이 화재 및 범죄에 취약해 순찰을 돌던 중에 불이 난 것을 발견, 건물로 올라가 소화기 6대를 이용해 불을 끄려 했지만 불길은 쉽게 잡히질 않았다.
이에 소방서에 신고를 하고 소방차가 도착하기를 기다리던 강 대장은 미처 불길을 빠져나오지 못하고 창문에 매달려 있는 할머니를 발견하곤 안심케 한  후 뛰어내리도록 했다. 다행히 할머니는 목숨을 구했고, 그는 광대뼈에 3cm 정도 금이 가는 부상을 입었다.

강 대장은 『불길이 빠르게 번지고 있던 상황이라 소방차가 도착할 때까지 기다리면 위험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그가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에 적극 나설 수 있었던 것은 평소 소방서에서 받은 소방교육의 도움이 컸다. 

충정로지구대는 강희팔 대장을 용감한 시민상으로 서대문경찰서에 추천했다.

ⓒ 최연희 기자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