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2 (목)
 
기사검색
 
부동산/뉴타운
상공인
정보
환경
경제칼럼
> 경제
2018년 10월 10일 (수) 20:12 [제 751 호]
기초연금 수급자 500만 명 돌파, 최대 25만원으로 인상

국민연금공단, 9월 21일, 인상된 기초연금 첫 지급

△ * 신청 후 금융정보 확인 등으로 당월 지급받지 못하고 소급하여 수급하는 대상은 월 평균 35,000명 수준임(2017년)
국민연금공단(서울북부지역본부장 백수현)은 기초연금 수급자 확대를 위해 취약계층 등에 대한 1:1 맞춤형 신청안내 등 적극적인 서비스를 제공하여, 2014년 7월 424만 명이었던 기초연금 수급자가 500만 명(2018년 5월 기준)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이는 노인인구의 증가와 함께 공단이 65세 도달 어르신과 신청 후 탈락자 등에 대한 신청 안내와 선정기준액 상향 등 제도개선 노력으로 올해 5월까지 24만 명이 신규로 혜택을 받았기 때문이다.
 특히, 제도시행 당시 424만 명이었던 수급자수가 4년 만에 500만 명으로 18% 증가했다.
그중, 저연금자, 무연금자들에게 1:1 맞춤형 안내를 실시하는 한편, 단전?단수 가구, 신용위험자 등 기초연금이 꼭 필요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르신을 찾아 수급혜택을 받으시도록 적극 안내를 해오고 있다.

또, 65세이상 어르신 748만명 중 81.4%인 609만 명(2018년 5월 기준)이 기초연금 또는 국민연금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공적 연금이 노후소득보장의 한 축임을 입증하고 있으며 기초연금과 국민연금을 동시에 받아 다층소득보장 혜택을 받는 어르신도 186만명이나 된다.
한편, 9월부터 기초연금이 최대 25만원*으로 인상되어 추석연휴 직전인 21일 첫 지급 된다.

 * 단독가구 최대 25만원, 부부 2인 가구 최대 40만원
기초연금 인상은 현 정부 주요 국정과제 중 하나로 추진되어 어르신들의 노후생활 안정에 크게 도움을 주고 있으며, 이번 인상은 2014년 7월 기초연금 제도 도입 이후 가장 큰 폭의 인상* 규모이다.

 * ’14.7월 20만원 → ’15.4월 20만2600원 → ’16.4월 20만4010원 → ’17.4월 20만6050원 → ’18.4월 20만9960원
기초연금의 사회경제적 효과 분석 연구(2017년 조사, 국민연금연구원)에 따르면 기초연금수급자의 77.9%가 기초연금이 생활에 도움이 된다고 답변하여 경제적 부담완화에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백수현 본부장은 『기초연금액 인상을 계기로 공적연금인 국민연금과 기초연금이 다층소득보장 체계의 주축이 되어, 65세 이상 노인 분들의 생활안정에 많은 기여를 할 수 있기 바란다』고 밝혔다.
기초연금 상담·신청은 주소지와 관계없이 전국 국민연금공단 지사나 콜센터(국번없이 1355) 또는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나 보건복지부 콜센터(국번없이 129)로 문의 하면 된다.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증가로 17(연희동 엘리트빌딩 3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