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기사검색
 
행정
사회, 안전
단신
동정
주민자치시대, 주민이 힘이다
서울시 뉴스
> 자치 > 행정
2019년 08월 02일 (금) 14:57 [제 779 호]
홍은사거리에서 외곽방향 유-턴 가능해져

보도 후퇴, 분전함 이전, 차로 재구획 등 공사 완료
중앙버스전용차로 개통, 유-턴 금지 8년만에 숙원 해결

△홍은사거리 외곽방향 유-턴이 가능해졌다. 사진 오른쪽이 녹번역 방면, 왼쪽이 홍은사거리와 홍제역 방면이다.
올해 5월 시작한 홍은사거리 외곽방향 유-턴 공사가 완료돼 이달 9일 오후 3시부터 주민의 숙원이었던 유턴이 가능해졌다.
홍은사거리 통일로 북측에 위치한 이 지점에서는 중앙버스전용차로가 개통된 2011년 12월부터 U턴이 금지돼 왔다.

이후 차량으로 녹번역에서 홍은사거리 방면으로 진행하다가 홍은1동 쪽으로 가기 위해서는 약 1.2km 이상을 우회해야 했다.
이러한 불편으로 인해 「외곽방향 유-턴」은 8년 가까이 인근 주민들의 숙원 사항이었다.
앞서 홍은사거리 통일로 남측 시내 방향 유-턴은 2015년 11월에 허용된 바 있다.
구는 지난해 11월 서울지방경찰청 교통안전시설심의에서 「홍은사거리 북측 유-턴 허용」이 가결된 후 관계 기관과의 수차례 회의를 거쳐 설계안을 수정 보완했다.

12월에는 관계 기관 현장 합동 점검을 통해 설계안을 최종 확정하고 올해 5월 공사에 들어가 두 달여 만에 완공했다.
서대문구가 보도후퇴 공사와 가로수 옮겨심기, 한국전력공사가 분전함 이전, 서울시 서부도로사업소가 도로포장과 교통안전표지판 설치, 노면표시 설치를 맡아 시행했다.

구 관계자는 『반대편에서 오는 직진 차량과의 충돌 등 유-턴 시행 후 발생할지 모르는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인근을 지나는 운전자들이 교통신호를 잘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서울시와 서울지방경찰청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으로 유-턴이 허용됨에 따라 교통정체 구간을 우회했던 불편이 해소되고 홍은사거리와 주변 교통정체 완화에도 긍정적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의 교통행정과 330-1835)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증가로 17(연희동 엘리트빌딩 3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