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기사검색
 
공연
행사
여성
정보
홍제천생명의 축제
> 문화
2020년 01월 02일 (목) 13:28 [제 792 호]
크리스 마스 분위기 물씬 ‘연세로’ 변신

도심에서 낭만적 크리스마스 시즌 보내기 안성맞춤
12. 21∼29 9일간 '가치삽시다, 크리스마스 마켓' 열려

△LED 램프로 장식된 겨울나무와 대형 크리스마스트리가 신촌 명물거리를 밝히고 있다.

성탄절과 연말연시 시민들에게 낭만을 선사하기 위해 신촌 연세로와 명물거리에 대형 트리와 경관조명으로 「크리스마스 거리」를 조성했다고 19일 밝혔다.
예년 연세로만 밝혔던 경관조명이 올해는 명물거리까지 확대돼 더욱 장관을 이루고 있다. 밤하늘 내리는 눈을 연상케 하는 LED 은하수 램프와 겨울나무를 감싼 조명 등이 내년 1월 말까지 거리를 화려하게 수놓는다.

평소 젊음과 문화의 거리로 사랑받는 신촌이 이번 경관조명 설치로 가족, 친구, 연인들의 나들이와 사진촬영 명소로 더욱 인기를 모으고 있다.
서대문구가 지난 2013년부터 매년 거리축제를 개최해 오면서 서울의 대표적 크리스마스 명소로 자리 잡은 이곳에서는 특히 이달 21일부터 29일까지 9일간 매일 오후 3∼9시에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판로지원을 위한 ‘가치삽시다, 크리스마스 마켓’이 열린다.

소상공인연합회, 전국상인연합회, 연세대학교, 신촌상인연합회가 주관하고 중소벤처기업부와 서대문구 등이 후원하는 가운데 ▲현장 특판전 ▲온라인 기획전 ▲K-POP, 7080, 인디밴드, 군악대 공연 ▲몰래산타 출정식(24일 오후 4시) 등이 펼쳐진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신촌 연세로를 찾으면 아름다운 경관 조명과 크리스마스 마켓, 음악 공연 등으로 올 한 해를 즐겁고 뜻깊게 마무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방문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의 문화체육과 330-1003)

ⓒ sdmnews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