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기사검색
 
부동산/뉴타운
상공인
교통
정보
환경
경제칼럼
> 경제 > 환경
2020년 05월 08일 (금) 16:08 [제 803 호]
해가지면 새롭게 꽃이 피는 연희동의 안산

250m 구간에 이색 바닥 조명으로 아름다운 경관 연출
꽃길 밟으며 밤 산책 운치, 친구 연인, 가족들 찾아

△연희동 안산 벚꽃길 약 250m 구간에 아름다운 벚꽃을 연출하는 바닥조명(고보조명) 40대가 설치돼 가족과 연인, 친구들이 야간에 방문, 촬영을 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연희동 안산(鞍山) 벚꽃길 약 250m 구간에 아름다운 경관을 연출하는 바닥 조명 시설 40대를 설치했다.
고보 조명(gobo light)으로 불리는 이 장치는, 특수 필름을 통과하는 가로등 불빛을 이용해 바닥에 원하는 이미지를 표출한다.

「안산벚꽃길」 고보 조명 운영 시간은 매일 일몰 때부터 밤 11시까지며 별도 입장료 없이 누구나 들러 감상할 수 있다.
이 조명시설이 비추는 바닥은, 표출되는 디자인의 선명도가 뛰어나 산책 나온 주민들에게 마치 꽃잎 길을 걷는 듯한 느낌을 선사한다.

또 이곳을 찾은 방문객들은 꽃이나 하트 모양을 배경삼아 가족이나 이웃, 친구, 연인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기도 한다.
안산벚꽃길은 화려한 조명으로 사계절 내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해, 나들이 명소로 많은 관광객과 시민들의 발길을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현재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홍보하는 내용도 고보 조명으로 함께 표출하고 있으며, 앞으로 시민 의견을 수렴해 조명 필름을 다채롭게 변화시키고 조명 시설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문의 푸른도시과 330-1708)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