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기사검색
 
공연
행사
여성
정보
홍제천생명의 축제
맛있는 뉴스
> 문화 > 정보
2022년 04월 08일 (금) 17:35 [제 867 호]
충정공 민영환 선생 동상, 종로에서 충정로로 이전

동상 이전자리 수목과 기반 시설 정비후 야간 조명 시설 설치
민영환 선생의 유서 ‘대한제국 이천만 동포에게 고함’ 조형물도 배치

△충정로 이름의 유례이기도 한 애국지사 민영환 선생 동상 이전 설치될 조성도 (서대문구 충정로3가 414)

우정총국 시민광장(종로구 우정국로 55)에 위치한 애국지사 충정공 민영환 선생의 동상(높이 5m, 둘레 3.3m)을 충정로사거리 교통섬(서대문구 충정로3가 414)으로 이전한다.
민영환 선생(1861~1905)은 1905년 을사조약이 체결되자 조약 폐기를 상소했지만 뜻을 이루지 못하자 국민과 각국 공사에게 고하는 유서를 남기고 자결함으로써 일제에 항거한 인물이다.

충정로는 충정로사거리에서 서대문역교차로에 이르는 길이 약 800m의 왕복 8차선 도로로 1946년에 민영환 선생의 시호인 충정(忠正)에서 이름 붙여졌다.
구는 이전 설치할 동상 하단에 민영환 선생의 유서 「마지막으로 우리 대한제국 이천만 동포에게 고함」을 새긴 조형물을 새롭게 배치할 계획이다.

또한 동상 주변 공간(414㎡)으로 수목과 기반 시설을 정비하고 야간 조명 시설도 설치하는 등 시민들에게 민영환 선생을 잘 알릴 수 있는 곳으로 조성한다는 목표다.
구는 이달 31일 오후 3시 30분 현장에서 착공식을 개최한 뒤, 올해 7월 말까지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아울러 설치 이후에는 이곳을 잘 가꾸어 나가기 위한 시민 참여 활동도 계획하고 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충정공 동상이 그 이름에서 비롯된 충정로로 옮겨 와 더욱 의미가 크다』며 『이전 설치될 곳이 민영환 선생의 유지를 되새기는 공간으로 시민 속에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푸른도시과 330-1711)

ⓒ sdmnews
서대문사람들 카카오톡채널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