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토)
 
기사검색
 
행사
보육
학부모를 위한 칼럼
새소식
아빠와 함께 해보는 과학 이야기
> 교육 > 보육
2018년 12월 24일 (월) 15:36 [제 758 호]
서대문구, 아동체력관리시설 '아이랑' 13일 개관

아동 성장 정도 따른 맞춤상담과 운동처방 제공

△지난 13일 문을 연 서대문키즈헬스케어센터 아이랑에서 한 어린이가 달리기를 하고 있다.
어린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서대문문화체육회관 1층 968㎡ 공간에 서대문키즈헬스케어센터 「아이랑」을 조성하고 지난 13일 오전 10시 개관식을 가졌다. 구는 「아이랑」이 놀이와 스포츠, 체력측정과 운동처방을 결합한 전국 지자체 최초의 아동체력관리시설로, 올해 4월 공사를 시작해 지난달 완공했다. 「아이랑」은 ▲사물인터넷 기반의 디지털 감지기를 이용해 6개 항목의 신체발달 정도를 측정하는 「바디펌프 존」 ▲스포츠 체험형 놀이공간인 「플레이펌프 존」▲상담실로 구성돼 있다 <바디펌프 존>에서는 어린이들의 체성분을 분석하고 체형을 검사한다. 또 벽면 곳곳에 불이 들어오는 버튼을 빠르게 터치하며 ‘민첩성’을, 크고 말랑말랑한 공 위에 서서 「균형감」을, 제자리높이뛰기로 ‘근력’을 측정한다. 아울러 레이저 선에 닿지 않게 움직이며 「유연성」을, 위아래로 움직이는 암벽을 타며 「근지구력」을, 십자모양 통로를 달리며 「심폐지구력」을 잰다. <플레이펌프 존>은 동작인식센서로 표시되는 벽면 빛을 따라 움직이는 「20m 달리기」, 바닥에 투시되는 게임을 따라 활동하는 「VR 그라운드」, 불을 켜는 스위치로 생각을 표현하는 ‘불빛 스위치’를 비롯해 암벽놀이터, 균형놀이터, 그물놀이터 등 6개 공간으로 꾸몄다. <상담실>에서는 바디펌프 존에서 측정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아동 성장발달 정도에 따른 개인별 맞춤상담과 운동처방을 제공한다. 또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개별 아동의 체력상태를 또래집단과 비교하고 개인 체력변화 정도를 점검하는 등 체계적인 체력관리시스템을 구축한다. 지역 내 보육기관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체력측정 서비스도 제공한다. 「아이랑」 이용 대상은 만 3~7세 아동이며 월~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평일에는 서대문구 내 어린이집과 유치원 원아들이 단체로, 토요일에는 개별 아동이 이용할 수 있다. 평일 단체 이용은 무료, 토요일 개별 이용은 유료(금액은 미정)인데 시범 운영하는 내년 2월 28일까지는 개인 이용자도 무료다. (문의 문화체육과 330-1411)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증가로 17(연희동 엘리트빌딩 3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