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기사검색
 
스포츠
건강뉴스, 행사
박진희의 골프칼럼
어르신
> 건강 > 건강뉴스, 행사
2019년 08월 13일 (화) 10:52 [제 780 호]
장애등급제 단계적 폐지, 수요자 중심 장애인 지원체계 전환

활동지원 등 23개 국가서비스, 지방자치단체 서비스 200개 확대

국민연금공단 서울북부지역본부(본부장 우제광)는 7월 1일부터 장애등급제가 단계적으로 폐지되고, 수요자 중심의 장애인 지원체계가 구축된다고 밝혔다.
1988년 의학적 심사에 기반해1~6급의 장애등급제가 도입된 이래 장애인에 대한 각종 지원이 장애등급에 따라 차등적으로 제공되어 왔고, 이런 방식은 장애인의 개별적 욕구를 고려하지 못한다는 비판이 장애계에서 제기돼 왔다.

이번에 추진되는 장애등급제 폐지의 핵심은 「수요자 중심의 장애인 지원체계를 구축」한다는 것이다. 
 그동안의 지원체계가 장애등급으로 대표되는 공급자 관점에서 정책개발?집행이 용이한 체계였다면, 새로운 지원체계는 개개인의 욕구와 환경을 보다 세밀하게 고려해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이다. 
수요자 중심의 장애인 지원체계의 주요내용은 장애등급제 단계적 폐지, 종합조사 도입, 전달체계 강화의 3개의 축으로 구성된다.

첫째, 장애인 여부에 대한 객관적인 인정을 위해 장애인 등록은 현행대로 유지되지만, 종전의 1~6급의 장애등급은 없어진다. 
둘째, 장애인 욕구?환경 등을 고려한 서비스 지원을 위해 장애인 서비스 지원 종합조사(이하 종합조사 를 도입한다.
셋째, 장애인이 지역사회 독립생활을 위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빠짐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전달체계를 강화한다.
정부는 수요자 중심의 장애인 지원체계를 기반으로 일상생활지원, 이동지원, 소득고용지원, 건강관리 등 장애인의 지역사회 자립을 위해 꼭 필요한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종합조사가 적용되는 활동지원 등 4개 서비스를 신청하고자 하는 장애인은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사무소 또는 동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우편, 팩스, 대국민 복지포털「복지로(www.bokjiro.go. kr)」를 통해서도 신청이 가능하다.
장애등급제 개편에 서비스지원 종합 조사 등은 서울북부지역본부 장애인지원센터(02-2176-9867) 또는 1355로 전화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증가로 17(연희동 엘리트빌딩 3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