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기사검색
 
작은이가 만드는 큰 세상
봉사
행사
정보
> 아름다운이웃 > 봉사
2020년 04월 16일 (목) 15:53 [제 802 호]
‘모전여전’ 이웃사랑 대물림 '훈훈'

홍은1동 염혜승 씨, 수년간 모아 온 적금 쾌척
모친 임경자 씨도 반찬지원 나눔과 봉사 앞장

△염혜승 씨(왼쪽)와 임병효 홍은1동장이 이웃돕기 후원금 전달식에서 손가락 하트 모양을 하며 기념 촬영에 응하고 있다.

수년 동안 매월 모아 온 적금을 코로나19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기부한 청년이 귀감이 되고 있다.
홍은1동에 거주하는 염혜승 씨(27)는 직장생활을 처음 시작하면서 지금까지 꼬박꼬박 모아 온 적금 500만 원을 이달 8일 동주민센터에 기부했다.

염 씨는 『첫 월급부터 모은 적금이라 각별한 마음이었는데 자신이나 가족을 위한 일보다는 코로나19로 힘든 이웃들에게 전하고 싶어 기부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어머니 임경자 씨(56) 역시 홍은1동주민센터 마봄협의체 위원으로 활동하며 평소 저소득가구 반찬지원, 김장 나눔, 홀몸노인 집 청소와 정리 등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에 활발히 참여해 왔다. 임 씨는 딸의 기부 결정을 흔쾌히 응원했다.

이 기부금은 서대문구 사회복지협의회로 지정 기탁돼 기부자의 뜻에 따라 위기 이웃을 위한 홍은1동 마봄협의체 특화사업에 사용된다.
안병춘 홍은1동 마봄협의체 위원장은 『소중히 모은 적금을 내놓은 아름다운 마음이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의 불씨가 되길 바라며, 특화사업을 통해 기부자의 뜻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홍은1동주민센터 330-4330)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