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기사검색
 
부동산/뉴타운
상공인
교통
정보
환경
경제칼럼
> 경제 > 정보
2020년 05월 13일 (수) 15:28 [제 804 호]
종합소득세·개인지방소득세 합동신고센터 운영

신고처 세무서 → 지방자치단체로 전환, 6월1일까지 신고해야

서대문구는 지난 5월 1일부터 6월 1일까지 청사 4층에 「종합소득세·개인지방소득세 합동신고센터」를 설치 운영한다.
이는 그간 종합소득세와 함께 세무서에 신고했던 개인지방소득세가 올해부터 지방자치단체 신고로 전환되는 데 따른 것이다.

구는 세무서와 지자체를 각각 방문해 신고해야 하는 납세자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이 센터를 운영하면서 국세와 지방세를 동시에 신고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참고로 올해부터 신고 간소화 제도 도입에 따라 종합소득세 「모두채움신고」 대상자에게는 개인 지방소득세 납부서가 함께 발송된다.

해당 납세자는 별도의 개인지방소득세 신고 없이 납부서에 기재된 금액을 납부하면 신고가 완료된 것으로 인정된다.
한편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해 올해 6월 1일까지이던 종합소득세 및 개인지방소득세 납부기한이 8월 31일까지로 3개월 연장됐다. 다만 신고는 6월 1일까지 끝마쳐야 한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종합소득세·개인지방소득세 합동신고센터 운영을 통해 납세자 편의를 높이고 새로운 제도의 조기 정착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문의 세무2과 330-1213)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