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기사검색
 
행정
사회, 안전
복지
단신
동정
주민자치시대, 주민이 힘이다
서울시 뉴스
> 자치 > 복지
2020년 05월 29일 (금) 12:30 [제 806 호]
코로나19 극복 위한 ‘구민 금융지원 대책’ 추진

하반기 ‘주민소득지원 및 생활안정기금’ 융자, 상반기 조기 확대
기존 대출자 2020년 원금 상환 3∼9개월 유예 및 한시적 이자 면제

△서대문구는 고로나 19극복을 위한 귄 금융지원 대책을 추진한다. 사진은 지난해 5월 1000명의 이웃의 안녕지킴이 복지천리안 발굴대회에 참여한 참가자들이 카드를 들고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는 장면.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을 위해 「주민소득지원 및 생활안정기금」 융자와 관련한 다양한 지원 계획을 마련했다.
먼저 구는 기존 융자 대상자에 대해 올해 예정인 원금 상환을 3개월에서 최대 9개월까지 유예(만기 연장)한다.

또한 연리 1.5%인 이자를 올해 5월부터 12월까지 한시적으로 면제한다.
이 같은 지원은 신속한 추진과 구민 편의 증진을 위해 별도의 신청을 받지 않고 구가 일괄적으로 시행한 뒤 해당 주민들에게 안내할 예정이다.

구는 아울러 2020년 하반기 「주민소득지원 및 생활안정기금」 융자를 당초 계획이었던 올 10월에서 6월 안으로 앞당겨 시행하고, 대출 규모도 기존 5억 원에서 최대 8억 5000만 원까지 확대한다.
신청일 현재 서대문구에 1년 이상 계속 거주한 구민이 사업자금(최대 3천만 원), 창업자금, 학자금, 재난복구자금(최대 1천만 원) 용도로 신청할 수 있다. 부채 탕감이나 전월세 보증금 마련 등 생계비 목적으로는 사용할 수 없다.

융자는 연리 1.5%에 2년 거치 2년 균등 분할 상환 조건이며 2020년 발생할 이자에 대해서는 역시 한시적으로 구가 전액 지원한다.
대출 희망자는 5월 25일부터 6월 12일까지 서대문구청 5층 자치행정과를 방문해 신청해야 한다.
융자금은 신청 후 심사기준에 적합해야 최종 대상으로 선정돼 지원받을 수 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주민 분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 나가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대문구 주민소득지원 및 생활안정기금」융자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서대문구청 자치행정과 자치운영팀(02-330-1601)으로 문의하면 된다.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