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기사검색
 
스포츠
건강뉴스, 행사
박진희의 골프칼럼
어르신
> 건강 > 건강뉴스, 행사
2021년 08월 30일 (월) 19:35 [제 847 호]
민간실내체육시설 운영자 및 종사자 코로나19 진단검사

신고업 및 자유업을 포함하여 약 400여개소 대상

최근 서울시 소재 체육시설에서 다수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체육시설 내 집단 감염 사례가 잇따르고 있어 관내 민간체육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 이행 행정명령을 내렸다.
기간은 8월 4일부터 8월 24일까지 21일간이며, 적용시설은 서대문구에서 운영 중인 민간체육시설로 체육법상 신고업 및 자유업을 포함하여 약 400여개소다.

대상은  ▲강사 ▲일반직원 ▲차량 운전사 등 모든 종사자이며, 백신 권장횟수를 모두 접종하고 2주가 경과한 자는 제외한다. 이들은 오는 24일까지 선별진료소 및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의무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아야 하며, 전국의 모든 선별검사소에서 검사가 가능하다.

현재 서대문구는 보건소 선별진료소(평일 09시~21시, 주말·공휴일 09시~18시), 홍제 임시선별검사소(평일 10~17시, 토‧공휴일 09시~13시), 신촌 임시선별검사소(평일 10~21시, 토, 공휴일 09시~18시)를 운영 중이다. 검사비용은 무료이며, 검사 결과는 24시간 이후 문자로 통보된다.

만일 이를 위반 시에는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2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또한 이행명령을 어긴 사업장에서 집단감염으로 피해가 확산 할 경우 방역 등 모든 비용에 대하여 구상권이 청구 될 수 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이번 행정명령으로 무증상 감염자를 조기에 발견하여 관내 체육시설 집단감염을 차단하는 데에 총력을 다하겠다』며 『체육시설 관리자 및 이용자께서는 운동 중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문의 문화체육과 330-1130)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